일반인 출연진들의 마음을 추리해 커플 성사를 예측하는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은 시즌3까지 제작될 정도로 큰 인기를 모았습니다. 이에 자연스럽게 출연진들에게 쏟아지는 관심 역시 지대했는데요. 이들은 일반인임에도 불구하고 연예인급 미모를 갖춰 화제가 됨과 동시에 프로그램의 재미를 한껏 더해주었습니다. 시청하는 모든 이들을 두근거리게 만들었던 ‘국민썸녀’ 그녀들은 종영 후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요? 함께 만나보겠습니다. 


첫사랑의 교과서 같은 얼굴,
벌써 15만 구독자 둔 유튜버

하트시그널3의 첫 방송날부터 크게 화제가 된 박지현은 마치 첫사랑의 교과서 같은 외모로 남성 출연진들은 물론,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습니다. 97년생인 그녀는 일본 와세다 대학의 생물학과를 졸업한 수재로 서울대학교 연구실에서 인턴으로 일하며 현재 의과 전문 대학원 진학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박지현은 하트시그널3 출연 당시 남성 출연진들의 몰표를 얻으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어냈는데요. 종영과 함께 남성 출연진 김강열과 커플 성사에 성공하게 되지만 현재까지 만남을 이어오고 있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편 그녀는 과거 미스코리아 대회에 참가한 경력이 알려지며 많은 이들의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습니다.

하트시그널 종영 후 그녀는 뭘 하면서 지내고 있을까요? 박지현은 최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여 화제가 되었습니다. 채널을 오픈한 지 2개월 만에 구독자 15만 명을 돌파하며 여전한 인기를 자랑하고 있죠. 그녀는 유튜브를 통해 브이로그를 비롯한 일상 영상들을 업로드하며 구독자들과 소통하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한편 박지현은 경남 지역에서 유명한 유지의 딸이라는 사실이 알려져 더욱 화제가 되었습니다.


잘 다니던 회사 때려친 지금은?
단편 영화로 배우 데뷔 초읽기

하트시그널2의 시청률을 책임졌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그녀, 오영주입니다. 그녀는 방송 출연 당시 현실적이고 성숙한 어른의 연애를 보여주었다며 많은 여성들의 공감을 자아낸 바 있죠. 동시에 단아하고 사랑스러운 외모로 남성 출연진들의 인기를 한 몸에 받기도 했습니다. UCLA 졸업 및 마이크로소프트사 재직 등의 화려한 스펙으로 ‘엄친딸’로 불렸는데요.

이영주는 하트시그널 종영 후 갑작스럽게 퇴사 사실을 밝혀 네티즌들의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이후 윤종신 소속사 미스틱스토리와 전속 계약을 맺으며 배우가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죠. 최근 그녀는 단편 영화에 출연을 결정지어 꿈을 향한 첫발을 내디뎠습니다. 한편 오영주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신의 소소한 일상을 공유하며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하고 있습니다.


유명 소속사와 전속 계약,
현재는 유튜브로 소통중

하트시그널2를 통해 오영주와 흥미진진한 삼각관계를 연출했던 임현주는 마지막 회에서 김현우와 커플을 맺는 데 성공해 더욱 화제가 된 바 있습니다. 하지만 종영 후 얼마 지나지 않아 결별 소식을 알려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죠. 이후 그녀는 주원, 수애, 이다희, 김옥빈 등이 소속되어 있는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여 연예계에 데뷔할 것이라는 전망이 보도된 바 있습니다.

그녀의 행보를 두고서 배우로 활동할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이었는데요. 현재까지는 웹드라마와 케이블 방송의 예능 프로그램에 얼굴을 비추며 천천히 방송 경험을 쌓고 있습니다. 한편 임현주는 유튜브 채널도 운영하고 있는데요. 영상을 통해 의상학과 출신인 그녀만의 감각적인 스타일을 드러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국민썸녀’에서 신인배우로
2021년에도 활발한 활동 예약

큰 눈과 오똑한 코, 전형적인 미인형 얼굴을 무기로 ‘국민썸녀’라는 별명을 얻었던 주인공, 바로 배윤경의 이야기죠. 그녀는 프로그램을 통해 남성 출연자 장천과 연인 관계로 발전했지만 현재는 결별 수순을 밟은 것으로 전해집니다.

그녀는 하트시그널 방송 당시 어려서부터 배우가 되고 싶었다며 자신이 배우 지망생임을 당당하게 공개했는데요. 프로그램 종영 이후에는 연예 기획사 럭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으로 배우의 길을 걷게 됩니다.

2018년 KBS1 단막극 <조선미인별전>으로 성공적인 브라운관 데뷔를 마친 배윤경은 이후 각종 드라마에 얼굴을 비추며 연기 경력을 쌓았습니다. 그러다 지난 2020년에는 드라마 <청춘기록>에 깜짝 출연하여 좋은 반응을 얻는 데 성공하죠.

현재 배윤경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는 한편, 2021년 상반기 방영 예정 드라마 <언더커버>에 지진희, 김현주 등과 함께 출연을 결정지었습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그녀의 모습을 TV로 확인할 수 있을 것 같네요.


결별 후 배우활동 전념
시청률 34% 대박 드라마 출연

하트시그널2 출연자 송다은은 남성 출연자 정재호의 적극적인 애정 공세로 결국 프로그램 종영과 함께 공식 커플이 되는 것에 성공합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그녀의 연애는 오래가지 못했는데요.

송다은은 연애 5개월 만에 남자 친구의 SNS 계정을 언팔로우하며 사실상 결별을 알렸습니다. 결별 직전 송다은은 정재호의 SNS에 “여자 친구가 싫어하는 사람을 굳이 몰래 연락하면서 만나는 사람의 심리는 뭔가요?”라는 글을 남겨 두 사람의 사이에 빨간불이 켜졌음을 암시해 화제가 되기도 했죠.



KBS <한 번 다녀왔습니다>

한편 송다은은 하트시그널2 출연 당시 현재 자신이 배우임을 당당하게 공개하여 화제가 된 바 있습니다. 그녀는 지난 2011년 드라마 <지고는 못살아>로 데뷔한 이후 계속해서 배우의 꿈을 향해 나아가고 있는데요.

하트시그널2 출연을 계기로 인지도를 얻은 송다은은 이후 여러 작품에 얼굴을 비추며 연기 경험을 쌓고 있습니다. 작년에는 시청률 34%를 기록한 인기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출연하여 상큼 발랄한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