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그램에 사과문 남긴 정창욱
최자 ‘좋아요’ 눌러 악플 테러 당하는 중

정창욱 인스타그램

유명 셰프인 정창욱이 지인들을 폭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고소되면서 다이나믹 듀오의 멤버 최자악플에 시달리고 있다. 어떻게 된 일일까?

지난 26일 정창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흉기 협박과 폭행’ 혐의에 대한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사과문을 통해 “2021년 8월에 있었던 사건은 명백한 저의 잘못이다”라며 “매체에서 보여진 나의 모습은 가공의 나였다. 겁쟁이었고, 제멋대로 살았다. 사건 당사자들의 피해 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최선의 방법을 찾겠다”라고 전했다.

정창욱 유튜브

이후 최자는 자신이 출연하고 있는 웹 예능 <최자로드>에서 수차례 출연하는 등 인연이 깊은 정창욱의 사과문에 ‘좋아요’를 눌렀다.

최자의 ‘좋아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일부 누리꾼들이 그에게 악플을 남기기 시작했는데, 한 누리꾼은 최자의 인스타그램에 “정창욱 셰프님께 전해달라”라며 정창욱이 자기보다 아랫사람이라고 판단하면 폭언과 폭력을 휘두르는 야비한 분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저랑 만나서 대결하시겠나”라며 자신의 메일 주소를 남기기도 했다.

최자 인스타그램

또 다른 누리꾼들은 “정창욱 관련해서 입장을 밝혀줬으면 좋겠다”, “그동안 함께 지내면서 정창욱의 본모습에 대해 알았던 것 아닌가” “어떻게 유튜브 콘텐츠에 계속 출연시켰는가” 등의 댓글을 남기기 시작했다.

과거 최자는 정창욱에 대해 “사석에서도 친구들에게 요리하며 대접하는 걸 좋아하는 친구”라며 “종종 술과 함께 여러 요리를 해주는 친구이다”라고 소개한 바 있다.

최자 인스타그램

최자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남기는 사람들에 대해 누리꾼들은 “뭔 말을 한 것도 아니고 좋아요 눌렀다고 테러는 좀…” “본인이 잘못한 것도 아닌데 왜 악플을 달지” “좋아요 하나에 의미 부여를 맘대로 하는구나”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