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접이 풍년> 출연한 장민호
박혜영 전 남편까지 언급하며 팬심 전해

장민호 인스타그램

주얼리 디자이너인 박혜영이 전 남편인 박재훈을 비교하며 장민호에 대한 호감을 나타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프로그램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에서는 가수 장민호의 공식 팬카페인 ‘민호특공대’ 회원들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주접이 풍년

이날 방송에는 장민호의 팬클럽 회원으로 쇼호스트 유난희가 출연했는데, 그녀는 자신의 팬카페 닉네임을 ‘믹스커피’라고 전하며 “제가 장민호가 너무 멋있다고 하면 주변에서 다들 저를 이상하게 보더라”라며 “그러다가 저만큼 장민호 씨를 너무너무 좋아하는 덕친을 만났다”라며 팬활동을 적극적으로 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유난희가 소개한 덕친은 주얼리 디자이너 박혜영이었는데, 마스크를 쓰고 있는 박혜영의 모습을 본 프로그램 MC 박미선은 “죄송한데 그 프로 나오신 분 아니냐. ‘우리 이혼했어요’ 나오신 박혜영 씨”라고 말하며 그녀를 알아보는 모습을 보였다.

파뿌리

이에 박혜영은 “제가 장민호 씨를 너무 좋아해서 죽기 전에 꼭 한 번 만나보고 싶었다. 갱년기가 오는 것도 있고 오늘 내일 하는 것 같은데 꼭 올해는 장민호 씨를 보자고 했는데 이렇게 기회가 생겼다”라고 밝혔다.

유난희는 박혜영에 대해 “제가 보기에 혜영이는 장민호 씨를 남자로 좋아한다”라고 말했고, 박혜영은 “좋아한다”라고 대답하며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장민호 인스타그램

프로그램 MC들은 장민호를 정말 좋아하는 박혜영을 보고 전남편 박재훈처럼 인상이 진한 스타일을 좋아하나 보다라고 추측했는데, 이에 박혜영은 “그분은 정말 느끼하다”라며 “장민호 씨는 아니다. 얼마나 깜찍하고 귀엽냐. 사람이 어떻게 이렇게 생길 수 있냐”라며 자신의 팬심을 드러냈다.

박혜영의 장민호 사랑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번 설에 갔더니 우리 엄마도 장민호랑 사랑에 빠졌더라” “엄마도 장민호 팬이라서 엄청 공감하더라” “진짜 잘생기긴 했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