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우효광, 불륜설 딛고 7개월 만의 근황
지난해 7월 불륜 의혹 휩싸이기도
우효광, 여성 무릎에 앉힌 채 술집 떠나는 모습 포착
새해 인사와 함께 다정하게 찍은 사진 공개

instagram@choo.jahyun

추자현·우효광 부부새해를 맞아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지난 1일 우효광은 자신의 웨이보 계정을 통해 “항상 우리를 지지하고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다”는 내용의 글을 올린 후 그의 아내 추자현과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추자현도 같은 날 인스타그램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항상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우효광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다정한 모습이 담겨 있다. 두 사람은 팔짱을 끼거나 다정한 눈길로 서로를 바라보는 모습을 보여준다.

또 추자현은 남편 우효광을 끌어안고 볼에 입술을 댄 채 행복하게 미소 지었다. 남편 우효광 어깨에 팔을 올린 채 하트 모양을 만들기도 했다. 푸짐한 설 상차림도 포착됐다.

instagram@choo.jahyun

이 같은 추자현·우효광 부부의 모습은 지난해 7월 불거진 불미스러웠던 불륜 의혹을 생각하면 분명 반가운 근황이다.

지난해 7월 한 중국 매체에서 우효광이 중국에서 여성의 손목을 잡고 당겨 자신의 무릎 위에 앉히는 영상이 공개되면서 외도설이 불거졌다. 앞서 그는 2017년에도 친한 친구라는 여성과 식당에서 손을 잡고 나오며 한 차례 논란을 빚은 바 있다.

당시 해당 매체는 “우효광이 늦은 밤 술집에서 지인들과 어울렸고, 술자리가 끝난 후 차에 타서는 한 여성을 무릎에 앉힌 채 술집을 떠났다”고 보도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비난을 쏟아냈다.

당초 우효광의 국내 소속사는 ”친한 지인일 뿐”이라는 해명을 내놓았다가 비판이 더 거세지자, 우효광이 직접 웨이보를 통해 사과문을 발표했다.

우효광은 사과문을 통해 “아무리 좋은 친구, 더 좋은 관계더라도 정도를 지켰어야 했고, 이런 행동이 분명 오해를 일으킬 수 있다는 것을 알아야 했다”며 “”어떤 해명으로도 여러분들이 납득하기 어렵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영상을 보고 반성과 후회를 많이 했다”고 전했다.

아내 추자현 역시 ”그의 경솔한 행동에 나 또한 크게 질책했고 효광 씨도 많이 반성하고 깊이 자각하고 있다. 앞으로 더욱 성숙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마랄여우적행복시광

하지만 이 사건을 계기로 현지 팬들 사이에서는 추자현과 우효광의 불화설이 상당히 설득력을 얻게되었다.

그 배경에는 우효광의 웨이보 활동도 있었다. 그는 지난해 7월 딱 한 차례만 아내 추자현에 관한 글을 올리고 그 이후에는 1년이 넘도록 한 차례도 추자현에 관한 글을 올리지 않았다. 반면 추자현은 중국 팬들과의 라이브 방송 등 여러 곳에서 남편 우효광을 수차례 언급한 바 있다.

추자현과 우효광은 2012년 중국 드라마 ‘마랄여우적행복시광’로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7년 결혼식을 올렸고, 이듬해 아들을 낳았다.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일상을 공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기도 하였다.

한편, 추자현은 JTBC 새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 변춘희 역으로 컴백하여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