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세연 사진 두고 실제 사격한 이근 전 대위
과거 이근 전 대위의 성추행 전과 폭로했던 가세연

이근 인스타그램

해군 특수전단(UDT) 출신인 이근 전 대위가 ‘가로세로 연구소’ 출연진 사진을 붙이고 실제로 사격을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8일 이근 전 대위는 자신의 유튜브에 “미국행 TO USA 예고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제목 뒤에는 “인간쓰레기들 잘 가라, 가세연 등’ 이라는 문구가 적혀있었다.

Youtube ROKSEAL

이근 전 대위가 미국으로 떠나는 듯한 연출로 시작한 영상은 동료들과 작전을 수행하는 장면이 나온 뒤 사격장에서 실제 총기를 사용하는 모습이 등장했다.

사격장에서 이근 전 대위는 “왜 렉카들이 불쌍하냐”라며 “X신이고 XXcking 혼자 있고 결국에는 뒈질 거야”라고 말하며 이후 김용호, 김세의, 강용석의 얼굴이 담겨 있는 사진을 향해 총을 쏘기 시작했다. 이후 그는 김정은 국무 위원장의 사진에도 사격을 했다.

Youtube ROKSEAL

이근 전 대위는 김용호 전 기자 사진만 따로 붙여 놓고 사격을 하기도 했는데, 그는 “내 친구 용호, 만나서 반갑다 X신 X끼”라며 김용호 전 기자의 얼굴이 담긴 사진에 사격을 하고 칼을 찔렀다.

지난 2020년 10월 김용호 전 기자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근 전 대위의 성추행 전과를 폭로한 바 있다. 판결문과 김용호 전 기자의 주장에 따르면 이근 대위는 지난 2017년 서울 강남의 한 클럽에서 여성의 신체 일부를 만지는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Youtube 가로세로연구소

이에 대해 이근 전 대위는 처벌받은 사실은 인정했지만 “저는 명백히 어떠한 추행도 하지 않았다. 오직 피해자의 일관된 진술이 단 하나의 증거가 되어 판결이 이루어졌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지난해에도 “아직도 내가 성추행했다고 주장하는 XX들 있으면 증거 가지고 와 봐”라고 말했다.

한편, 이근 전 대위의 유튜브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저런 거 당사자가 보면 진짜 무서울 거 같은데” “이런 거는 모욕죄 안 걸리나? 말 한마디 해도 잡혀가는데 총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