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덕분에 호강한다고 밝힌 개그맨
생일선물로 아파트 서류 받기도

동상이몽

2003년 유명 작사가 양재선 씨와 결혼식을 올린 개그맨 김진수. 성시경의 희재, 신승훈의 I Believe 등을 작사한 양재선 씨는 직장인의 1년 치 연봉을 매월 저작권료로 벌어들인다고 알려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

지난 2019년에는 <동상이몽 2>에서 넓은 거실과 정원을 자랑하는 전원주택이 공개됐는데, 이날 방송에서 김진수는 자신이 가진 건 처복 밖에 없다며 아내 덕에 하고 싶은 것을 다 하고 살 수 있다고 밝혀 부러움을 샀다.

김진수 인스타그램

최근에도 김진수는 인스타그램에 아내와의 일상을 공유하고 있는데, 현재는 장항준, 장현성 등과 함께 유튜브 채널 ‘김장장TV이십세기들’을 운영하고 있다.

인생감정쇼-얼마예요?

개그맨 김학도는 2008년 프로 2단 바둑 기사였던 한해원 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한해원 씨는 세 아이를 출산하게 되며 양육을 위해 바둑 기사 활동을 잠정 중단했는데, 대신 경매, 부동산, 주식 등의 재테크를 통해 엄청난 돈을 벌었다고 전해졌다.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김학도는 생일 선물로 아내에게 자신의 명의로 된 아파트 서류를 받은 적 있다고 밝혀 화제가 되기도 했다.

최근 김학도, 한해원 부부는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수입에 대해 전했다. 김학도는 “나는 행사가 코로나로 취소돼서 작년에 400만 원 벌었다”라고 밝혔으며, 한해원은 “주식으로 400프로 이상 수입을 번 적이 있다”라고 밝혔다.

밥은 먹고 다니냐

1977년 KBS 특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학래는 동료 개그우먼인 임미숙과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 후 김학래는 사업 실패와 보증으로 60억 원이 넘는 빚을 지게 됐는데, 임미숙이 창업한 중식당이 대박이 나며 100억 원이 넘던 빚을 모두 청산할 수 있게 됐다.

김학래는 한 프로그램을 통해 “내가 하는 부업을 보고 사람들은 성공한 사람, CEO라고 생각하는데 그렇게 되기까지 많은 대가를 치뤘다”라며 “나는 돈을 어디 가서 1원도 못 빌리는데 아내는 다 하더라”라고 말하며 아내에 대한 감사함을 전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