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세가 공개한 초호화 전용기
가격은 400억 원 넘는 걸로 알려져

출처 : instagram@beyonce

최근 비욘세는 자신의 SNS에 핫 핑크 벨벳 미니 드레스를 입고 전용기에 선 사진을 공개했다. 그녀는 40대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여전히 완벽한 몸매를 선보였다.

비욘세 뒤로 보이는 전용기 역시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그녀의 개인 전용기는 이전부터 팬들 사이에서도 유명했다.

출처 : instagram@beyonce

해당 전용기는 비욘세가 남편에게 선물한 걸로 추정된다. 그녀는 남편 제이지에게 약 460억 원 상당의 전용기를 선물했다. 이 전용기는 침실, 욕실, 주방, 거실까지 갖추고 있는 초호화 시설로 화제가 됐다.

비욘세가 선물한 전용기는 Bombardier Aerospace에서 제조한 가장 큰 비즈니스 항공기인 Bombardier Challenger 850이다.

출처 : hellomagazine

전용기 외관에는 제이지의 본명인 ‘Shawn Carter’라는 이름이 적혀있다. 해당 전용기는 총 7명의 승객이 탑승할 수 있으며 훌륭한 주방 시설을 갖추고 있다. 비욘세는 전용기에 본인의 전용 요리사까지 대동하는 걸로 알려졌다.

출처 : instagram@beyonce

비욘세는 아이들이 어릴 적부터 함께 전용기를 탑승하기도 했다. 해당 전용기는 가족들이 이용하기에도 넉넉한 공간으로 이루어져 있다. 제이지와 비욘세는 전용기에서 회의를 하거나 친구들을 불러 파티를 하기도 한다.

출처 : dailymail

한편 비욘세는 2014년 타임지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꼽혔다. 포브스에서는 셀레브리티 100 랭킹 1위에 오르기도 했다. 2015년에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셀레브리티, 2017년에는 약 1147억 원을 벌어들여 세계에서 수입이 가장 높은 여가수에 이름을 올렸다.

비욘세의 남편 제이지는 힙합계 첫 억만장자에 등극하기도 했다. 포브스에 따르면 비욘세와 제이지의 재산은 약 5330억 원, 약 1조 5500억 원으로 평가됐다.

네티즌들은 비욘세의 사진에 ‘역시 비욘세는 클라스가 다르다’, ‘어쩜 이렇게 안 늙을까’, ‘비욘세는 진짜 항상 멋있다’, ‘거의 10년 전에 선물한 걸로 아는데 가격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