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범수♥이윤진, 아들 1등급 성적표에 흐뭇
23일 이윤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글 올려
“이놈이 학교에 급식 먹으러 간 건 아니구나”

instagram@yoonj.lee

배우 이범수 아내통역가 이윤진이 아들 다을의 근황을 전하며 다을이의 1등급 성적표를 자랑했다.

이윤진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다을이 중대부초를 떠나며 학교에서 받아온 1학년 감사 일기책 토셀 시험 성적표를 보며 이놈이 학교에 급식 먹으러 간 건 아니구나.. 느끼는 아침 ㅎㅎㅎ”이라고 전했다.

instagram@yoonj.lee

이어 “좋은 친구들&담임선생님께 감사 초등학교 1학년을 잘 보내고 ‘엉아력’ 상승하여 이제 2학년 형님 새 학교에서 잘 지내보자”라고 덧붙이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동영상에선 다을의 영어시험 성적표를 확인할 수 있다. 97점으로 1등급을 받은 모습. 통역가 엄마를 닮아 영어를 잘하는 다을의 근황이 사람들의 눈길을 끌었다.

instagram@yoonj.lee

이와 함께 올린 사진에서는 다을이가 쓴 감사 일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일기 속 다을이는 “오늘은 내 ‘베프’ 영우네 집에 가는 길이다”라며 밝고 건강한 근황을 보여주고 있었다.

사진 속 다을이는 헤드셋을 착용하고 무언가에 집중하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며 벌써부터 완성형 미남 비주얼을 뽐냈다.

공부도 잘하는 다을이는 게시글을 통해 엄친아의 정석을 보여줬다. 특히 다을의 97점으로 1등급을 받은 영어성적을 확인한 랜선 이모와 삼촌들은 감탄을 자아냈다.

instagram@yoonj.lee

한편 이윤진은 지난 2010년 배우 이범수와 결혼해 슬하에 딸 소을, 아들 다을을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과거,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여 일상을 공개하며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