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라이브 방송서 손병호 집중 공격에
“B컵 이하 접어” 돌발 발언해

출처: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
출처: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

지난 27일 엄정화의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에서 진행한 라이브 방송에서 이효리의 거침없는 입담이 화제가 되고 있다.

당시 엄정화 유튜브 채널을 통해 김완선, 엄정화, 이효리, 보아, 마마무 화사가 등장했다.

김완선은 이효리가 출연하는 티빙 ‘서울체크인‘ 촬영 차 집에 모여 이야기를 하다가 라이브 방송까지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출처: Instagram@umaizing

이들은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기 전에 술을 마신 상태로 방송에서 주량 이야기를 이어갔다.

주량 질문에 대해 이효리는 “나는 다섯 병 이상 못 마신다”라고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엄정화는 “나는 내 주량을 모른다. 어떨 땐 와인 두 병도 마신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출처: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

라이브 방송으로 팬들과 소통하면서 이들은 ‘손병호 게임‘을 진행했다.

이효리는 당시 노란색 티셔츠를 입어서 ‘이소룡’으로 불리며 ‘이소룡 접어’, ‘결혼한 사람 접어’, ‘금귀걸이 접어’, ‘강아지 다섯 마리 이상 접어’와 같은 이효리에게 해당되는 질문만을 던지자 이효리는 자기 차례 때 “가슴 B컵 이하 접어”라고 외쳐 모두의 폭소를 유발했다.

이를 들은 보아는 “(나는) 그 정도는 아니다”라며 손가락을 접지 않았고 결국 화사는 이효리에게 벌칙주를 줬다.

출처: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

또한 이들은 서로 바꿔 부르고 싶은 노래라는 주제로 방송을 이어나갔다.

김완선은 엄정화의 ‘초대’, 엄정화는 보아의 ‘넘버원’을 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한 팬은 엄정화가 부르는 화사의 ‘마리아’가 듣고 싶다고 말하자 이효리가 “마리아 마리아, 늙었단 말이야”라고 노래를 불러 웃음보를 터뜨렸다.

출처: Mnet

한편 이효리는 과거 볼륨감 있는 몸매에 대해 가슴 수술 루머에 휩싸인 바 있다.

이효리가 핑클로 활동했을 당시 청순함을 강조하기 위해 압박 붕대로 가슴을 감고 다녔으나 솔로로 활동할 때 자신의 몸매를 드러내자 전 모습과 다르다는 이유로 가슴 수술 의혹이 제기된 것이다.

이에 이효리는 자신의 리얼리티 프로그램에서 가슴 엑스레이 사진을 공개해 수술을 하지 않았음을 증명하기도 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