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의 추억’으로 흥행한 김상경
스케일링 받으러 갔다가 첫눈에 반해
이틀 만에 청혼, 결국 결혼 골인

출처 : 루체 스튜디오
출처 : 영화 ‘살인의 추억’

배우 ‘김상경’은 연극배우로 첫 데뷔 후 봉준호 감독의 2002년작 영화 ‘살인의 추억’의 ‘서태윤 형사’ 역으로 인지도를 많이 올리게 되었다.

이후 살인의뢰, 사라진 밤, 몽타주에서도 강력계 형사 역을 맡아 형사 전문 배우로 불린다.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최근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김상경은 과거 스케일링을 하러 치과에 갔다가 첫눈에 반한 이야기를 풀었다.

이날 김상경은 “치과 실장님이 ‘원장님, 여기 김상경 씨. 인사하세요’라고 하고 봤는데 딱 보는 순간 심장이 뛰더라”라고 전했다.

당시 김상경은 치과 원장에게 첫눈에 반했고 ‘난 이 여자랑 결혼하겠구나’ 생각까지 했다고 밝혔다.

출처 : 루체 스튜디오

만난 지 이틀 만에 청혼한 김상경의 프러포즈를 승낙한 배우자와 두 달 뒤인 2007년 10월 서울 광장동의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서장훈은 “그래도 이틀은 너무 빠르지 않냐”고 묻자, 김상경은 “전 바로 그 다음날 하고 싶었는데”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상경은 “결혼한 지 14년 정도 됐는데, 지금까지 단 한 번도 후회한 적이 없다. 비현실적인 이야긴데 (결혼하고 나서) 더 좋다”고 말했다.

출처 : KBS 1 ‘장영실’

김상경은 캐릭터 소화력이 뛰어나 연기 스펙트럼이 굉장히 넓다. 특히 사극에서 뛰어난 발성과 풍채로 많은 호평을 받고 있다.

또 많이 알려진 사실은 아니지만 필모그래피가 매우 화려하다. 주조연 할 것 없이 그가 활약한 작품은 ‘거의’ 성공했다고 봐도 무방하다.

상업적 성공뿐만 아니라 작품성으로 인정받은 것들도 적지 않다. 그는 지금까지 했던 작품들 대부분이 시나리오를 보고 감동을 받아 출연했다고 한다.

출처 : 영화 ‘공기살인’ 공식 포토

그가 4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공기살인’ 또한 ‘가습기 살균제 사건’을 모티브로 가족의 갑작스러운 죽음을 밝히려는 이들의 이야기이다.

김상경은 원인 모를 폐 질환으로 아내를 잃고 아들마저 위태로운 의사 ‘정태훈’역을 맡아 살균제 대참사 재난 실화를 실감 나게 연기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