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년대 트로이카 이미숙
스캔들 터지고 잠적 중
유부남들과 불륜 스캔들 다수 터져
장자연 리스트로 지목되기도

출처: SBS ‘힐링캠프
출처: 연합뉴스

연기경력만 42년이 넘고 1980년대 여배우 트로이카라고 불리며 정상의 인기를 누린 이미숙은 수많은 스캔들로 방송에서 사라지게 되었다.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셔 32살에 혼자가 된 어머니가 딸 4명을 혼자 키웠다고 한다. 굉장히 가난했던 어린 시절을 보냈던 이미숙은 ‘미스 롯데’에 출전하지만 원미경에 밀려 인기상을 받으며 훗날 원미경과 같은 위치에 오르겠다고 다짐한다.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실제로 하는 작품마다 대박을 터트리며 최고의 전성기를 누리던 중 조용필과 첫 번째 스캔들을 맞이하게 된다. 이미 조용필은 박지숙과 혼인신고를 한 상태라 논란이 일었지만 이미숙은 이 스캔들이 20대의 가장 좋은 추억이라고 말할 정도로 나쁘게만 생각하지 않았다.

이후 고래사냥의 원작 소설가 최인호와 홍콩 밀애설까지 터지며 두 번째 스캔들에 휩싸인다. 당시 최인호는 유부남이었는데 이미숙과 서로 상반된 입장을 내놓았다. 최인호는 아내에게도 말했다고 스캔들을 인정했지만 이미숙은 업무 차원에서 홍콩을 방문한 것이라며 부인했다.

출처: 레이디경향

세 번째는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할 정도로 가장 큰 스캔들이었던 이미숙, 홍성호, 임지연의 삼각관계 스캔들이다.

이미숙이 유명 성형외과 의사 홍성호와 결혼 발표를 하자 임지연이 극구 부인하며 두 사람의 결혼을 인정하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한다. 홍성호는 두 번째 아내로 이미숙을 맞이하게 되었고 임지연은 다른 방법으로 복수를 노리기도 한다.

이미숙은 당신 다른 여배우들과 같이 결혼과 동시에 연예계에서 잠시 사라지게 된다. 그러나 결국 2007년 20년만에 이혼하게 된다.

출처: 뉴스1

2009년에는 고 장자연 사건에 연루되는 스캔들에 휩싸인다. 전 소속사 사장은 이미숙이 17살 연하 유흥업소 연하 남자와 불륜을 저질렀고 이 소문을 막기 위해 장자연과 관련된 문건을 의도적으로 퍼뜨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윤지오도 장자연 리스트의 주인공으로 이미숙을 저격하는 듯한 발언을 했지만 이후 윤지오 또한 사기 칠 목적으로 거짓 증언을 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이 일기도 했다.

이후 침묵을 유지하던 이미숙은 “어린 나이에 운명을 달리한 신인 배우에 대한 말 한마디가 왜곡되어 사실을 밝히는 것이 아닌 가십성 이슈로만 비추어질까 봐 조심스러웠다”며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면 받을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당시 너무나 많은 구설수에 오르자 “자신이 지금까지 살아 있는 게 기적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다”라고 언급하기도 했던 이미숙. 이후 그녀의 근황은 전해지지 않고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