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년째 열애설 김종국♥윤은혜
과거 애인과의 추억이 일치한 두 사람
김종국 “윤은혜 빨리 결혼했으면”

SBS X맨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17년째 같은 여배우와 열애설이 나는 가수 김종국이 방송에서 윤은혜의 결혼을 언급해 화제다.

22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송은이는 “이 방에 연예 대상 수상자가 셋이나 있다”라며 대화를 시작했다.

실제 고정 MC 중 김숙은 2020 KBS 연예 대상, 김종국은 2020 SBS 연예 대상, 정형돈은 2007 MBC 연예 대상을 수상해 방송 3사의 대상자들을 모아놓은 셈이었다.

SBS ‘X맨’

이어 연예대상 수상 비결에 관해 이야기하다가 김종국이 “나는 ‘X맨’부터 시작해서 일요일에 계속했다”라며 오랜 기간 SBS 예능에서 활약했음을 언급했다.

그러자 송은이는 “‘X맨’을 너 때문에 봤다. 은혜와 잘 됐으면 싶었다”라며 두 사람을 열애설의 늪에 빠지게 한 ‘당연하지 짤’을 언급했다.

이에 민경훈은 김종국에게 “근데 궁금한 게 있는데, 이 얘기가 나올 때마다 형은 왜 아니라고 얘기를 안 해? 나 형이 아니라고 한 걸 본 적이 없어”라며 윤은혜와의 열애설을 부인하지 않는 이유를 물었다.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김종국은 “내 얘기를 들어 봐. 내가 이거에 대해서 계속 말을 이어가면 얘기가 계속 커져서 방송에 쓰게 되잖아. 나는 원래 이런 게 나오면 가만히 있어! 그냥 짧게 하고 넘어가. 내가 맞장구치는 순간 길어진단 말이야”라고 설명했다.

김숙은 “그러면 열애설이 나면 가만히 있으면 되냐?”라고 물었고, 김종국은 “가만히 먼 산 보면 된다. 반복되다 보면 언젠간 없어진다. 아니면 상대 중 누구 하나 빨리 결혼하면 끝나지”라고 이야기했다.

이를 들은 정형돈이 “근데 둘 다 20년째 결혼 무소식이다”라고 하자 김종국은 “그러게 왜 안 하는지 모르겠네! 빨리하지. 죽겠네. 빨리 좀 하지”라고 오랜 열애설에 대한 고충을 짧고 굵게 표현해 출연진을 웃게 했다.

Youtube@’은혜로그in’

김종국과 윤은혜 두 사람은 과거 예능 ‘X맨’ 당시 공식 커플 캐릭터를 밀고 가며 ‘당연하지’ 게임에서 김종국이 윤은혜의 귀를 막는 레전드 장면을 탄생시켜 지금까지 열애설에 휘말렸다.

오랜 시간 계속되는 열애설을 모두 부인한 두 사람은 최근 그럴듯한 증거가 공개되며 웃지 못할 에피소드가 생기기도 했다.

바로 김종국과 윤은혜가 공개한 전 연인과의 추억이 서로 일치한다는 점이다. 2018년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창고정리를 하던 김종국은 과거 여자친구에게 받은 노트를 발견했다.

노트는 김종국이 전 여자친구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를 여자친구가 다시 직접 적어 김종국에게 노트를 선물해 준 것인데 이를 통해 자신의 문자가 점점 짧아졌다는 것을 알게 됐다는 내용이었다.

그런데 한 달 전 윤은혜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에서 “과거 남자친구가 보내준 문자메시지를 노트에 적어 선물했다”라며 “문자메시지 길이로 싸우는 대신 메시지 길이가 짧아졌다는 걸 상대가 느낄 수 있게 해줄 수 있다”라고 이야기해 두 사람이 과거 교제를 했던 게 아니냐는 소문이 확산됐다.

그러자 윤은혜는 파일에 문제가 생겼다며 영상을 돌연 삭제하고 채널 재정비를 공지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0
+1
3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

전체 댓글 1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