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김호중 고민 토로
할머니 향한 애틋한 마음 밝혀
할머니 능욕하는 악플로 고통

출처 : SBS Plus ‘강호동의 밥심’,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출처 : KBS2 ‘오케이? 오케이!’

김호중이 악플로 인해 겪었던 안타까운 시간을 고백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KBS2 ‘오케이? 오케이!’에는 김호중이 출연해 그동안 감내한 고민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날 오은영 박사는 “(대중가수는) 팬덤이 생기기도 하지만, 어떨 때는 눈물이 날 때도 있지 않느냐. 어떻게 대처했느냐”라는 질문을 던졌다.

이에 김호중은 “악플을 굉장히 많이 받았다. 제 개인 메시지로 오기도 하고 심지어 고인이 된 할머니를 농락하기도 한다. 가족적으로 건드린다. 처음에는 견디기 힘들더라. 마음 같아선 한 분 한 분 찾아가 해명하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오은영 박사는 “담대해지려고 해도 인간이기 때문에 쉽지 않다. 그런 부분이 호중 씨 삶에 어떤 영향을 미쳤냐”라고 질문했고, 김호중은 “삶의 활력을 가라앉게 만든다”라고 답했다.

출처 : 연예투데이

김호중은 “일부러 눈을 감아도 이 생각이 루틴처럼 지나간다. 그래서 굉장히 힘들었다. ‘이거 생각해 봐’, ‘이거 기억나?’라며 제가 저 자신을 어느 순간 힘들게 만들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어 “나와 일면식 한번 없는 사람일 텐데, 악플을 쓰면서 만족을 느낄까 싶었다. 우린 감정의 쓰레기통인가 싶었다. 근데 방송 스케줄이 있으면 나와서 노래도 하고 해야 하는데 당장 내일이 겁이 나는 거다. 잠은 자야 노래하지 않나. 그러다 보니 약에 의존하게 되는 거다”라고 토로했다.

김호중이 악플로 인해 고통받았음을 털어놓자, 양세형 역시 공감했다.

양세형은 “똑같이 겪었다. 눈만 감으면 계속 생각이 난다. 사진으로 찍어낸 것처럼 글자가 또렷하게 다 기억나서 생각하다 보면 잠을 못 자고 다음 스케줄에 지장이 생기고 힘들었다”라며 경험담을 전했다.

출처 : instagram@hojoongng

이어 “사람 많은 데를 피하게 되고 그렇게 지내다 악플에 대한 것도 뛰어넘을 수 있을 거로 생각하고 수많은 훈련을 했는데 더 상처만 깊어지고 쓸 수 없는 마음이 되더라. 그때부터 아예 안 봤다”라고 덧붙였다.

두 사람의 고백에 오은영 박사는 “너무 사람한테 시달리면 노래에서 나오는 소리가 다른 사람에게 감동을 못 준다. 세형 씨도 상처받고 사람에게 시달리면 말이 칼이 된다. 본인들을 지켜나가는 게 굉장히 중요하다. 다른 게 아니라 나의 역할을 위해서, 최소한 본인들을 지켜나가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출처 :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출처 : instagram@hojoongng

김호중은 할머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바 있어, 김호중의 이런 고민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과거 김호중은 대장암으로 돌아가셨다는 할머니에 대해 “어디 가서 박수받는 사람이 됐으면 좋겠다고 하셨다. ‘내가 하늘에서도 널 지켜보겠다’고 하셨는데 이틀 뒤에 돌아가셨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어 “아직도 후회되는 게 한 번이라도 노래하는 모습을 보여드리면 얼마나 좋아하셨을까 생각한다. 할머니 입관식도 마음이 아파서 못 봤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호중은 27일, 클래식 정규 2집 ‘파노라마(PANORAMA)’를 발매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6
+1
13
+1
39
+1
13
+1
13

19

  1. 인생을 좀 잘살았으면 할머니 욕도 안얻어 먹었을껀데 결국 업보지 그리고 현재 부모님 살아계신데 마치없는거 처럼 행동하는것도 진실해보이지 않네요 재혼이 욕먹을일은 아닌데 너무 숨기는듯 정직하면 하늘이 돕습니다

  2. 이혼해서
    각자결혼하고
    자식낳고 살면서
    거의 왕래가없으면 남인거죠
    저사람이 잘못산게 뭐가있나요
    16살 짜리가 알바한게 잘못인가요
    역지사지란말 새겨보세요
    악플만달지말고

  3. 악플 신경쓰지 말고 열심히노래하고 행복하게사세요 호중씨잘못한거하나도 없어요 호중씨 노래하는 모습보면 제가더 행복합니다 화이팅 하고 호중씨 노래 촣아하는 사람 엄청많습니다 어려움잘 이겨내고 살아왔으니 더꾹이겨내시길 바랍니다

  4. 제발악플 달지마세요 불쌍하게 살아온 청년입니다 항상좋은마음으로 좋은글 써주세요 호중씨 가수의길잘되게끔 기도만해주세요

  5. 역지사지? 불쌍한 인생? 자기 어릴적에 깡패로 활동하고 남들한테 고통주면서 산거 본인이 인정했던걸로 아는데? 본인이 남들 고통준건 괜찮고, 정작 자기가 고통받으니까 방송나가서 세탁하려는거 정말 역겹다. 고생해서 키운 손자때문에 고인이 돼서도 괜히 욕먹는 할머님이 불쌍할 뿐이다. 무엇보다 나쁜건 무지성으로 쉴드치는 김호중 팬덤들이다

  6. 악플 쓰는 시간 있으면 좋은 노래나 글을 듣고 보고 이쁜생각 착하게 살아도 세상 시간은 너무 빨리갑니다 아름다운테너 노래하고 착한인성을 가진사람에게 그러고 싶은 마음 하늘한번 보시고 좋은맘 가지세요 지치고 힘들때 위로가 되어준 사람 김호중 빛이나는사람 입니다

  7. 악플 쓰는 시간 있으면 좋은 노래나 글을 듣고 보고 이쁜생각 착하게 살아도 세상 시간은 너무 빨리갑니다 아름다운테너 노래하고 착한인성을 가진사람에게 그러고 싶은 마음 하늘한번 보시고 좋은맘 가지세요 지치고 힘들때 위로가 되어준 사람 김호중 빛이나는사람 입니다

  8. 힘든시간도 있었지만 극복하고 그 자리까지 가신것만으로 자신을 이겨낸것이니 칭찬해 주어야 하지 않을까요
    악풀따위는 필요없는 것이니 쓰레기통에 넣어 버리고 눈이부신 미래만생각하세요 화이팅!

  9. 열심히 살아가는 청년에게 좋은말씀
    해 주세요~
    어려운 시절 잘 버티고 견뎌서 지금 선하게
    열심히 살아가는 사람입니다. 좋은말하면기
    기분도 좋아집니다.

  10. 이겨내시고 마음 잘 추스리세요 원래가 대한민국 국민성이 남 잘되는 꼴은 못 봐주는 국민성 이다 보니 그런것 같아요 힘들게 보담고 키워준 할머니에 대한 악플은 절대 해서는 안돠겠지요 힘내시고 그라고 열심히 사세요 언제든지 인간들의 마음은 떠날수 있다는 것을 인식 하시고요

  11. 살면서 실수를 했던사람이 죽을때까지 실수를 연달아서 해야되나?
    전엔 그런적이 있었지만 지금은 속차리고 열심히 산다 이런사람들이 더 낫다고 본다 김호중씨 열심히 사세요 응원합니다

  12. 호중님ᆢ지금처럼 힘차게 노래해주세요ㆍ
    항상 응원하고 있답니다ㆍ
    악플은 악플단 사람에게 다시 되돌아가는거예요ㆍ응원하며 사랑합니다ㆍ

  13. 방송 보면서 맘이 너무 아팠어요.
    사랑하며 살기에도 부족한 100년도 안되는
    세월.
    힘든사람 서로 도우며 보람된 삶을 살아 갑시다.
    인과 응보. 심은데로 거두는법.
    남을 못 되게 말하면. 그것이 부메랑처럼
    본인에게 돌아오니 . 남을 헐뜯지 말고
    인생 제대로 살아갑시다.
    호중씨 어려서부터 맘 고생 많이 했으니 .
    이제 그만. 악플은 안녕 합시다.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