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피웠던 애인과
1년 더 만났다던 최여진
5년 만난 애인 결별 이유 눈길

출처: KBS2 ‘공항가는 길’, KBS2 ‘미스 몬테크리스토’
출처: SBS ‘연애는 직진’

배우 최여진이 5년간 사귄 전 남자친구와 아무런 갈등 없이 헤어졌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연애는 직진’에서는 최여진, 송해나, 최윤영, 유빈이 FC싱글즈가 되어 사랑을 찾기 위해 베트남 다낭으로 떠났다.

최여진은 출연진들과 과거 연애 이야기를 하다가 “나도 예전에 만난 남자친구가 은근히 결혼 이야기를 계속 꺼내더라”라면서 과거 남자친구와의 일화를 꺼냈다.

이어 그는 “나는 마음의 준비가 안 돼서 피해 다니니까 마음을 접게 됐나 보다. 놔주더라고. 아무 일도 없었는데 그냥 헤어졌다. 5년 만났는데”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5년간 만나왔던 남자친구와 헤어지게 된 계기를 밝히자 과거 최여진의 충격적인 연애사 또한 재조명되고 있다.

출처: MBC ‘라디오스타’

지난 2017년 배우 최여진은 MBC ‘라디오스타’에서 과거 전 남자친구들이 바람피운 현장을 목격해 마음고생을 한 적이 있다고 밝혀 놀라게 했다.

당시 최여진은 바람피운 남친에 대해 눈앞에서 어깨동무를 한 현장을 목격했다면서 “그 계단에서 안 밀어버린 게 후회스러웠다. 너무 억울했다”라며 답답한 심정을 내비쳤다.

이어 두 번째 남자친구 또한 자신을 두고 바람을 피웠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자신에게 너무 잘해주고 헤어지는 것이 이상하다고 느껴 남자친구 집에 찾아가자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집에 도착했을 당시 최여진은 “집 문을 열었더니 하이힐이 놓여 있었다. 방에 들어가 불을 켜니 침대에 여자가 있었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너무 흥분해서 소리도 안 나오고 풀스윙으로 뺨을 때렸다. 그래도 내가 더 좋아하니까 만나자고 해서 그 이후로 1년을 더 만났다”라며 회상했다.

출처: instagram@yjyjyjyjyj_yj

또한 바람 피운 남자친구를 1년간 더 만나게 된 것에 대해 후회하는 마음을 내비쳐 눈길을 끌었다.

최여진은 “그때부터 누구랑 전화하면 예민해지고 누구를 만나러 갔는데 느낌이 이상하면 쫓아가기도 하고 그랬다”라며 당시 불안했던 속마음을 털어놓아 안타까움을 샀다.

한편 최여진은 20대까지 열애설이 나지 않았던 배우로 유명했기에 자신의 과거 연애사를 공개해 더욱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과거 인터뷰에서도 “연애를 안 하니까 당연히 기사가 날 수가 없었을 것이다. 일만 했다. 몸을 관리하는 것도 사람들을 안 만나고 한 것이다”라고 밝혀 워커홀릭 면모를 보였다.

그러나 지난 2009년 최여진은 지난 2016년 KBS2 ‘공항가는 길’에서 호흡을 맞췄던 배우 신성록과 데이트 현장이 목격되어 열애설이 떠오르자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출처: KBS2 ‘공항가는 길’
출처: instagram@yjyjyjyjyj_yj

신성록과 최여진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음식점에서 오붓하게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연예 관계자들로부터 눈에 띄어 알려졌다.

실제로 한 연예 관계자는 “신성록과 최여진이 너무 다정했다. 연인 사이가 사실이라고 들었다”고 전한 바 있어서 화제가 되었다.

이들은 지인들과 함께 만나는 자리에서 인연을 맺어 연인관계로 발전하게 된 것으로 전해졌으나 최여진 소속사 관계자가 열애설에 관해 “두 사람이 친한 건 맞지만 아직 연인 사이는 아니다”라고 모호한 입장을 취했다.

이후 열애설이 떠오른 지 한 달 만에 최여진이 미니홈피 메인화면에 “잘 살아라! 그것이 최고의 복수다”라는 글을 게재해 결별설이 제기된 바 있다.

이처럼 안타까운 과거 연애사를 공개했던 최여진은 현재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연애는 직진’에 출연 중이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1
+1
0
+1
0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