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소영, 주얼리 브랜드 런칭
‘디아모모’ 부티크 오픈 행사
오은영 박사도 참석해 눈길

출처 : Instagram@kosoyoung_official, 뉴데일리
출처 : Instagram@diamomo_official

최근 배우 고소영 주얼리 브랜드를 론칭했다. 고소영은 ‘디아모모‘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이자 뮤즈로 활동하고 있다. 이 브랜드는 서울 성동구에 국내 첫 번째 부티크를 오픈한다. 지난 16일 고소영은 부티크 오픈 행사를 진행했다.

오픈 행사에는 수많은 연예인이 참석했다. 특히 오은영 박사도 자리를 빛내 고소영과의 친분에 눈길을 끌었다. 고소영은 지난 5월 오은영의 토크콘서트에 참석한 바 있다.

이 밖에도 한예슬, 기은세, 이윤미, 티아라 효민,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등 많은 연예인이 방문 인증샷을 남겼다. 고소영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아름답고 편안하게 착용 가능한 최고 품질의 데일리 주얼리를 지향하는 브랜드. 제가 추구하는 라이프 스타일을 느껴볼 수 있는 부티크 공간입니다.”라고 소개했다.

출처 : Instagram@diamomo_official

고소영은 올해 51세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그는 미니스커트를 입은 채 부티크 오픈 행사를 준비 중인 사진을 게재했다. 짧은 청치마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고소영은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네티즌은 ‘오늘은 더 어려보이는 모습 이뻐요’, ‘다이아보다 언니 각선미랑 미모가 더 눈에 들어오네요’, ‘너무 아름다우세요 진짜 워너비에오’, ‘어머나 언니!!! 걸그룹 멤버인줄알았어요 너무 예쁘다요’ 등의 댓글을 남겼다.

고소영은 지난 2013년 자신의 이름을 딴 패션 브랜드 ‘KOSOYOUNG’을 론칭하기도 했다. 크레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했던 만큼 고소영의 주얼리 브랜드는 기대를 모으고 있다.

출처 : 스포츠조선

현재 고소영은 별다른 작품 활동을 하고 있지 않다. 고소영은 SNS를 통해 근황을 알리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그는 지난 2017년 KBS 드라마 ‘완벽한 아내’ 이후로 휴식기를 갖고 있다. 이 작품은 고소영이 10년 만에 복귀한 드라마로 큰 화제를 모았다. 고소영의 드라마 출연은 오랜만의 복귀인 만큼 엄청난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완벽한 아내’를 통해 고소영의 연기력은 큰 호평을 받았으며 고소영의 대표작으로 남았다.

그는 2000년대에 들어 드라마 출연보다는 광고 모델로 더욱 활약하기 시작했다. 고소영은 CF 스타라는 이미지에 “예전부터 CF스타라는 이미지가 강하다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배우로서 많은 면을 보여드리지 못한 제 불찰이다”라며 “활동이 뜸해 가끔 대중 앞에 나섰는데 그때마다 예쁜 모습을 보여 드리고 싶어 신경 썼던 게 그런 이미지를 만든 듯하다”고 전했다.

출처 : Instagram@kosoyoung_official
출처 : Instagram@kosoyoung_official

한편 고소영은 1990년대 최고의 여배우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 1993년 드라마 ‘엄마의 바다’로 얼굴을 알렸으며 1997년 영화 ‘비트’로 큰 인기를 끌었다. 주인공을 맡은 고소영은 당시 뭇 남성들의 이상형으로 손꼽힐 만큼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했다.

고소영은 2010년 장동건과의 결혼 소식을 알려 큰 화제가 됐다. 두 사람은 연예계 대표적인 미남미녀 커플로 자리 잡았다.

고소영의 남편 장동건은 지난 7월 오랜만에 대중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장동건은 제 1회 청룡시리즈어워즈‘에서 드라마 부문 최우수작품상 시상자로 무대에 섰다. 지난 2020년 주진모의 핸드폰이 해킹 피해를 보며 문자 메시지의 내용이 공개돼 논란이 됐다. 문자를 주고받은 이가 장동건이라고 알려지며 큰 비난을 받은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0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