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금새록
드라마 차기작 소식 알려와
과거 박진영 관련 일화 눈길

출처: instagram@goldnewrok
출처: JTBC ‘사랑의 이해’
출처: instagram@goldnewrok

드라마 ‘사랑의 이해‘에 캐스팅된 유연석, 문가영, 금새록, 정가람의 엇갈린 인연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JTBC 새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는 각기 다른 이해(利害)를 가진 이들이 만나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이해(理解)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 멜로 드라마다.

금새록은 극 중 남의 눈치 보는 일 없이 감정에 솔직한 KCU은행 영포 지점 대리인 박미경 역을 맡았다. 타고난 세련미와 여유를 갖춘 박미경 역으로 금새록은 얽히고설킨 남녀의 감정선 속 거침없고 생기 넘치는 매력을 더할 예정이다.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KBS2 ‘해피 투게더 3’
출처: instagram@goldnewrok

한편 배우 금새록은 과거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3’에 출연하여 “학창 시절 박진영한테 편지를 썼다”고 밝혀 대중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바 있다.

당시 금새록은 “세상에서 내가 춤을 제일 잘 추는 줄 알았다. 그러다 고등학교 때 원더걸스를 보고 내 꿈은 원더걸스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박진영PD 님께 ‘지금 당장 원더걸스가 되어야겠습니다. 내가 서야 할 곳은 저기다’고 편지를 썼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금새록은 박진영으로부터 인정받지 못했다. 금새록은 “너무 하고 싶었는데 안 받아주셨다”며 아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출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출처: instagram@goldnewrok
출처: SBS ‘열혈사제’

댄스 가수로 데뷔에 실패한 금새록은 그 이후로 다양한 서비스직에 종사했다고 고백한 바 있다. 과거 그는 “과거 아르바이트를 많이 해봤다”면서 “영화관, 한복 판매, 모델하우스 계약, 연기학원, 빙수 가게 등에서 일해봤다”라고 밝혔다.

특히 금새록은 “한복 판매할 때도 가계약을 제일 많이 땄었다. 시네마에서 일할 때도 멤버십 카드를 제일 많이 발급한 아르바이트생 1위를 놓쳐본 적이 없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배우 금새록은 서울예술대학교 연기과에 졸업하여 배우로 성공적으로 데뷔하였다. 지난 2014년 영화 ‘사무라이의 고백’, ‘밀정’, ‘암살’, ‘덕혜옹주’ 드라마 ‘같이 살래요’, ‘열혈사제’, ‘오월의 청춘’ 등 다수의 히트작에 출연해 얼굴을 알려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