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출신 배우 연우
단발머리로 리즈 미모 갱신
드라마 ‘넘버스’ 출연 중

출처 : Instagram@chloelxxlxx

그룹 모모랜드 출신 배우 연우가 새로운 헤어스타일로 나타나 또다시 리즈를 갱신했다.

26일 연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싹둑”이라며 짧게 자른 단발머리로 찍은 셀카 사진을 공개해 단발병 유발자로 거듭났다.

공개된 사진 속 연우는 프릴 디테일이 들어간 화이트 원피스를 입고 소녀다우면서도 청순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연우는 활동 내내 주로 긴 생머리를 보여줬으며 드라마 ‘금수저’ 때는 앞머리가 없는 칼단발로 날카로운 이미지를 끌어냈다.

반면 이번에는 숱이 많은 앞머리와 볼륨매직을 한 듯 러블리한 단발머리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출처 : MBC

인형 같은 연우의 미모에 팬들은 환호의 댓글을 남겼다.

팬들은 “어머! 인형 아니신가요?”, “이렇게 예쁠 일이야??”, “진짜 예쁘다”, “킹름답다”, “완전 애기같다”, “너무 잘 어울리는데?!!”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연우는 현재 MBC 금토드라마 ‘넘버스 : 빌딩숲의 감시자들’에서 진연아 역으로 활약 중이다.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넘버스 : 빌딩숲의 감시자들’이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스틸 속 연우는 캐릭터와 꼭 닮은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촬영장의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어 이목을 끌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8
+1
1
+1
3
+1
0

칼럼 랭킹 뉴스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